[8월 바탕화면] 꿈과 희망

백진수/사료연구센터 2018.08.01 10:59 댓글 (3) 조회 (12,071)

 

2008년 2월 25일 임기를 마친 노무현 대통령은 곧장 고향 봉하마을로 내려왔습니다. 오리를 풀어 친환경농법을 시도한 소박한 농군이자, 손녀딸을 자전거에 태우고 화포천 둑길을 달리는 자상한 할아버지, 태어나고 자란 고향을 살기 좋은 생태마을로 가꿀 꿈에 부푼 자연인 노무현에게 봉하는 그 어느 때보다 행복한 시간을 선사했습니다.

 

노무현 대통령의 귀향 일성

"야~ 기분 좋~다."

 

살기 좋은 고향을 만드는 것도, 깨어 있는 시민들과 함께 시민 민주주의 실현에 이바지하는 것도 노무현의 또 다른 꿈과 희망이었습니다. 아직 노무현의 꿈은 멈추지도, 끝나지도 않았습니다. 

 

19201080.jpg


 

                                        1920x1080 [다운로드]

                                        1680x1050 [다운로드]

                                        1280x1024 [다운로드]

                                        1152x864 [다운로드]

                                        1024x768 [다운로드]

                                        모바일용 640x960 [다운로드]

                                        태블릿 2048x1536 [다운로드]

                                        태블릿 2560x1600 [다운로드]

 

SNS 공유 5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 밴드 라인
첨부파일 0

스크랩 스크랩

목록

행사신청하기

회원정보를 정확히 확인 후 입력해 주세요. 행사 신청시 기본 회원정보도 함께 변경됩니다.

기본회원정보

기본회원정보

참가인원정보

참가인원정보

  • 총참가인원수

    취소 확인 수정

    닫기

     

    행사를
    신청하시겠습니까?

    취소 확인

    닫기

     

    닫기

     

    행사 신청을 [취소]하시겠습니까?

    취소 확인

    닫기

     

    행사를
    수정하시겠습니까?

    취소 확인

    닫기

    닫기